뉴스 정보/문화·레저

신간 언어의맛, 언어학자가 쓴 '행복으로 이끄는 언어 레시피’ 출간

ts 정보 Sherlockhomes 2021. 7. 12. 19:16
728x90

신간 '언어의 맛' 표지(사진 = 북코리아 출판사 제공)

북코리아 출판사에서는  김나영 작가의 신간 '언어의 맛'을 출간했다고 금일 밝혔다. 

 

신간 언어의맛은 매력적인 화법으로 의사소통을 하기 위한 언어사용 비법서로 언어가 다양한 맛을 지니고 있음을 착안해, 살면서 누구나 경험했을 다양한 언어 사용의 에피소드를 예로 들며 흥미롭고 진솔하게 언어 혹은 말의 사용에 관해 이야기 한다.

 

저자는 “말 때문에 힘들거나, 상처 받았거나, 어려움에 처해서 삶의 언어 사용에 지친 이들에게 ‘언어의 맛’이 마음의 보양식이 되어줄 것이다”라고 말하며, 이 책을 통해 언어가 우리에게 행복으로 향하게 하는 오솔길이 될 수 있고, 힐링을 주는 요리와도 같으며, 성공을 꿈꾸게 하는 레시피가 될 수 있다는 것을 알게 해줄 거라고  적고 있다. 

 

신간 '언어의 맛'에서는  우리 주변에는 지혜로운 말로 세상을 멋지게 바꾸기도 하지만, 잘못 뱉은 말로 모든 것을 망치는 사람이 있다. 그래서 말이 삶에서 중요한 것이며 말에 관한 성찰이 필요하다고 저자는 강조하고 있다. 

 

언어학자이며 커뮤니케이션 전문가인 김나영 작가는 "말을 맛있게 한다는 것은 무엇일까. 언어의 맛은 몇 가지일까. 우리가 보통 맛에 대해 말할 때처럼 언어에도 달달한 맛, 간간한 맛, 매운맛, 씁쓸한 맛, 새콤한 맛, 떫은맛, 느끼한 맛, 진하고 걸쭉한 맛이 있다. 이렇게 제각기 다른 언어의 맛을 유쾌한 필체로 음미하게 해줌으로써 마음을 즐겁게 하는 맛난 음식처럼 특별한 포만감을 주는 것이 이 책의 장점이다"고 말했다. 

1 2 3 4 5 6 7